'LG전자 건조기' 부품 교체·구조 시정권고…전량 무상수리
'LG전자 건조기' 부품 교체·구조 시정권고…전량 무상수리
  • 차동석 기자 newsnv@abckr.net
  • 승인 2019.08.29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엔뷰 차동석 기자] 한국소비자원은 LG전자의 콘덴서 자동세척 의류건조기에 대해 시정권고를 내렸다.

애완동물 유무에 따른 모델별 콘덴서 먼지 축적량 / 사진 = 한국소비자원
애완동물 유무에 따른 모델별 콘덴서 먼지 축적량 / 사진 = 한국소비자원

29일 한국소비자원은 지난 20164월부터 최근까지 판매된 145만대 '트롬 듀얼인버터 히트펌프 건조기'의 내부에 쌓이는 먼지와 잔존수 발생으로 인한 문제를 최소화할 것을 권고했다고 밝혔다.

소비자원 자체 조사 결과 콘덴서에 먼지가 쌓이는 원인은 사용조건에 따라 콘덴서 자동세척 기능이 작동하지 않는 경우가 발생하는 등 세척기능 조건 설정이 미흡한 나타났다. 특히 대형건조기의 경우 필터가 아닌 다른 경로로 먼지가 유입되는 것을 방지하는 장치가 없기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다.

또 대형건조기의 경우 실링처리가 돼 있지 않아 먼지 유입이 용이한 구조였다.

건조기 배수펌프의 흡입력이 떨어지고 바닥면의 구조 때문에 바닥에 물이 고이면서 미생물이 번식하거나 악취가 발생했을 것으로 분석했다. 실제로 현장조사에서 소형, 대형건조기 모두 약 300에서부터 700이상으로 추정되는 상당량의 물이 내부 바닥에 잔존해 있었다.

이에 LG전자는 세척 프로그램 개선 등 콘덴서 내 먼지 축적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를 판매된 제품 전량에 대해 적용하기로 했다. 일정량의 응축수가 모일 경우에만 작동했던 자동세척 기능을 향후에는 응축수의 양과 관계없이 건조 기능 사용 시 매번 작동하도록 개선하고, 개선 프로그램을 판매된 전 제품에 적용키로 했다.

대형건조기의 경우, 필터 이외의 틈새로 유입되는 먼지를 차단하기 위해 본체와 접촉하는 필터의 결착부위에 고무 재질로 실링한 부품으로 전량 교체수리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 195-1. 3층. 뉴스엔뷰
  • 발행·편집인 : 전용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함혜숙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
  • 대표전화 : 02-2632-9688
  • 팩스 : 02-718-1113
  • 日本支社 : 81-6-6210-3609
  • 제보 : 02-2632-9688
  • 광고문의 : 02-6959- 3091
  • 기획 취재팀 : 02-6959-3092
  • 제호 : 뉴스엔뷰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43
  • 등록일 : 2012-10-26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420
  • 등록일 : 2010-11-18
  • 뉴스엔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엔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bckr.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