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유승민, 탈당을 바로 실행하길 바란다"
손학규 "유승민, 탈당을 바로 실행하길 바란다"
  • 함혜숙 기자 newsnv@abckr.net
  • 승인 2019.10.25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엔뷰 함혜숙 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25일 유승민 의원을 향해 "한국당에 입당을 구걸하건, 신당을 창당하든 그것은 본인의 일"이라고 말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제160차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제160차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손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유 의원은 젊은 사람들 내세워서 당내 분란 일으키지 말고 4월에 탈당 결심한대로 12월까지 기다릴 것도 없이 빨리 나가주시라"고 밝혔다.

이어 "사무직 당직자를 시켜서 저와 간부들에게 무슨 문제없는지 파헤치고 젊은 사람을 시켜서 가짜뉴스 폭로하고, 소위 '변혁' 모임 명목으로 원내대표를 시켜 수사를 촉구하고 이런 비열한 구태, 계파정치, 싸움정치를 벌이고 있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소위 손학규 당비대납사건은 내 돈을 비서를 시켜서 당의 재정 관리하는 사무부총장에게 보냈고, 사무부총장은 당비 계좌에 입금시킨 것. 소위 대납이 아니라 대행을 한것"이라며 "당대표 비서실장이 이를 공지했는데도 불구하고 이준석 전 최고위원을 시켜서 선관위에 고발하고, 국회 원내대책 골몰해도 모자랄 오신환 원내대표를 통해 손학규 비난하고 당 사무처 기강 흐트리는 성명을 낭독하게 했다"고 비판했다.

또 손 대표는 "유 의원은 어떻게든 저 손학규를 당에서 내쫓고 당을 장악해서 자유한국당과 통합하려는 음모를 포기하기 바란다""본인이 밝힌대로 탈당을 바로 실행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 195-1. 3층. 뉴스엔뷰
  • 발행·편집인 : 전용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함혜숙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
  • 대표전화 : 02-2632-9688
  • 팩스 : 02-718-1113
  • 日本支社 : 81-6-6210-3609
  • 제보 : 02-2632-9688
  • 광고문의 : 02-6959- 3091
  • 기획 취재팀 : 02-6959-3092
  • 제호 : 뉴스엔뷰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43
  • 등록일 : 2012-10-26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420
  • 등록일 : 2010-11-18
  • 뉴스엔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엔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bckr.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