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농약 수입 맥주' 제초제 성분 검사
식약처, '농약 수입 맥주' 제초제 성분 검사
  • 전승수 기자 newsnv@daum.net
  • 승인 2019.04.26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엔뷰 전승수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수입 맥주 20여종에 대해 농약 잔류량 검사에 나섰다.

사진 = 뉴시스
사진 = 뉴시스

최근 수입맥주에 농약성분이 포함되어 있다는 우려가 SNS 등을 통해 확산됨에 따라 식약처는 26일 국내에 유통되는 수입 맥주 20여 종에 대해 농약 성분인 글리포세이트의 잔류량을 검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글리포세이트는 다국적 GMO(유전자재조합) 종자회사인 몬샌토가 생산하는 제초제 '라운드업'의 주요 성분이다.

미국 소비자단체인 US PIRG는 지난 2월 미국에서 유통되는 맥주와 와인에서 글리포세이트가 검출됐다는 보고서를 발표했다. 다만 미국 환경청(EPA)은 건강에 영향을 주지 않는 수준의 검출량이라는 의견을 낸 바 있다.

보고서에 따르면 검출량은 칭따49.7 ppb(10억분의 1), 버드와이저 27ppb, 코로나 25.1ppb, 하이네켄 20.9ppb, 기네스 20.3ppb, 스텔라 18.7ppb 등이다.

글리포세이트는 미국 몬산토사가 개발한 제초제로, 2015년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가 암을 유발할 수 있는 발암물질 '2A'로 분류한 성분이다.

식약처의 검사 결과는 이르면 다음 주 초에 나올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 195-1. 3층. 뉴스엔뷰
  • 발행·편집인 : 전용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함혜숙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
  • 대표전화 : 02-2632-9688
  • 팩스 : 02-718-1113
  • 日本支社 : 81-6-6210-3609
  • 제보 : 02-2632-9688
  • 광고문의 : 02-6959- 3091
  • 기획 취재팀 : 02-6959-3092
  • 제호 : 뉴스엔뷰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43
  • 등록일 : 2012-10-26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420
  • 등록일 : 2010-11-18
  • 뉴스엔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엔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bckr.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