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107만 촛불, 박 대통령 탄핵과 구속 촉구
전국 107만 촛불, 박 대통령 탄핵과 구속 촉구
  • 김철관 대기자 newsnv@abckr.net
  • 승인 2017.02.26 2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박 대통령 취임 4주년 광화문에 100만 촛불 모여

[뉴스엔뷰] 25일 박근혜 대통령 취임 4주년을 맞아 100만 촛불 국민들이 박 대통령 탄핵과 구속, 자유한국당 해체, 특검 연장, 황교안 대행 수사 등을 촉구했다.

박근혜정권퇴진비상국민행동(퇴진행동)은 25일 오후 9시 서울 광화문 100만을 비롯해 부산 2만 5000명, 광주 4만명, 대구 3000명, 대전 3000명, 제주 1200명 등 107만 8130명이 박근혜 퇴진 촛불집회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저녁 서울 광화문 북단에서 청계 파이낸스빌딩 앞까지 인파로 가득 메웠다.

한국노총 공공연맹 이인상 위원장

박근혜 대통령 취임 4주년을 맞아 오후 6시부터 진행한 17차 범국민행동 촛불집회는 박근혜 퇴진과 구속,  헌재 탄핵 인용,  특검 연장,  박근혜 공범 우병우와 재벌사주 구속 등의 목소리가 높았다. 

‘박근혜 4년 이제는 끝내자 전국 집중 17차 범국민 행동의 날’ 서울 광화문 본대회에서 발언을 한 이호중 서강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탄핵도 중요하지만, 특검의 수사기간 연장도 매우 시급한 과제”라며 “박근혜가 한 번도 수사를 받지 않은 상황에서 특검 수사가 종료된다면 그것은 역사에 대한 죄악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무대 발언을 한 제주강정마을 주민 고권일 씨는 박근혜 탄핵 인용을 강조했고, 이용기 (교사) 국정교과서 저지 시민대책위 집행위원은 국정교과서 폐기를, 정성욱 4.16가족협의회 선체인양분과장은 세월호 선체 인양 보존을 강조했다.

17차 광화문 촛불집회

이날 집회에 민주노총, 한국노총 등 조합원들도 대거 참석했고, 최종진 민주노총 위원장 직무대행,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 김동만 한국노총 전위원장 등 양대노총 지도부들이 총출동했다. 대선주자인 문재인 전대표, 이재명 성남시장 등도 자리를 지켰다.

이날 광화문 집에 참석한 이인상 한국노총 공공연맹위원장은 “27일 최종 변론을 앞두고  박근혜 대통령 측의 탄핵연기 꼼수를 두고 볼 수 없다”며 “특검연장을 거부한 것은 국민의 뜻을 거부한 행위와 진배 없다”고 밝혔다.

 가수 김원중, 밴드 허클베리핀 등이 공연을 펼쳤고, 이은결 씨는 박근혜 정권을 풍자 퍼포먼스와 세월호 가족들을 위한 공연을 하기도 했다. 소등과 광화문 광장을 붉게 물들인 레드카드 퍼포먼스가 눈길을 끌었다. 

이어 풀물패의 사물놀이와 세월호 가족들의 행진을 선두로 시민 나팔부대 등이 앞장서 힘차게 거리행진을 진행했다.

17차 광화문 촛불집회

 청와대와 총리공관, 헌법재판소 등에서는 ‘박근혜  탄핵인용과 구속’ 목소리가 높았고, SK와 한화 빌딩, 롯데 등의 건물을 돌며 재벌규탄 목소리를 내기도 했다.

이날 시민들은 박근혜 대통령 취임 4주년을 맞아 ‘이게 나라냐, 이제는 끝장내자’를 외치며 취임일을 탄핵과 퇴진일로 만들자고 촉구했다. 또한 시민들은 헌재의 조속한 탄핵인용과 특검연장을 촉구하면서, 묵묵부답인 황교안 권한대행 규탄 목소리를 내기도 했다. 
 
이날 광화문에서는 청년당 창당발기인대회 ‘정치페스티발’, 송파 세모녀 3주기 추모제와 정원 스님 49재, 사물놀이 등 30 여개의 사전행사도 열렸다. 이날 오후 4시 노동자, 농민,  빈민, 학생 등 수 십만이 모여 ‘박근혜 4년 너희들의 세상은 끝났다’ 민중총궐기대회를 개최했고, 오후 5시 ‘박근혜 4년, 이제는 끝내자 전국 집중 17차 범국민 행동의 날’ 사전 공연과 시민발언대, 오후 6시 본대회가 열렸다.

17차 광화문 촛불집회

 지난 24일 오후 3시 서울 강남 대치동 특검 앞에서 ‘정몽구를 이재용 옆방으로’란 집회를 시작한 ‘박근혜와 재벌총수 구속, 비정규직·정리해고·노조탄압 없는 세상’ 1박 2일 대행진은 특검 고발장 접수, 강남역 엠스테이지로 행진을 했다. 25일 정부청사와 도심 일대를 거쳐 광화문 촛불집회에 합류했다.

이날 저녁 퇴진행동은 3월 1일(삼일절) 오후 5시 18차 범국민행동의 날, 3월 4일 오후 5시 19차 범국민행동의 날 행사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는 27일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심판 최종 변론기일을 앞두고 박사모 등 친박 단체들이 박 대통령의 탄핵을 반대하는 대규모 집회를 열었다.

대통령 탄핵기각을 위한 국민총궐기 운동본부(탄기국)는 25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덕수궁 대한문 앞에서 5만 명이 참석한 가운데 '14차 탄핵 반대 태극기 집회'를 개최했다. 

청년당 발기인대회 정치퍼포먼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 195-1. 3층. 뉴스엔뷰
  • 발행·편집인 : 전용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함혜숙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
  • 대표전화 : 02-2632-9688
  • 팩스 : 02-718-1113
  • 日本支社 : 81-6-6210-3609
  • 제보 : 02-2632-9688
  • 광고문의 : 02-6959- 3091
  • 기획 취재팀 : 02-6959-3092
  • 제호 : 뉴스엔뷰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43
  • 등록일 : 2012-10-26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420
  • 등록일 : 2010-11-18
  • 뉴스엔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엔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bckr.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