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니스 트럭테러' 한국인 13명…안전 확인중
외교부, '니스 트럭테러' 한국인 13명…안전 확인중
  • 김지은 기자 kimjy@abckr.net
  • 승인 2016.07.15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엔뷰] 14일(현지시간) 오후 프랑스 남부 니스에서 프랑스 혁명기념일 축제를 즐기던 군중을 향해 트럭이 돌진하는 테러가 발생했다.

외교부는 이 사건으로 한국인 13명의 연락이 닿지 않아 이들의 안전 여부를 확인 중에 있다고 밝혔다.

▲ 프랑스 니스에서 14일밤(현지시간) 한 남성이 트럭을 몰고 인파 속을 질주하고 총을 쏴 80여명이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진은 사건이 발생한 지 수시간 뒤인 15일 새벽 사건 현장에 물건들이 흩어져 있는 모습. /사진= 뉴시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오후 5시 기준 영사콜센터를 통해 니스 지역에서 한국인 55명에 대한 연락 두절 신고가 접수됐으며, 이 중 42명은 영사콜센터를 통해 직접 안전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연락이 닿지 않던 한국인 5명 중 4명에 대해서는 안전을 확인했고, 나머지 1명의 경우 계속 확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 프랑스 남부 니스에서 14일(현지시간) 트럭 한 대가 인도로 돌진해 최소 30명의 사망자와 100여명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사진은 사건을 일으킨 트럭으로 추정되는 흰색 트럭이 경찰과 대치하고 있는 모습/사진= 뉴시스

아울러 "연락이 닿지 않는 13명 중에는 신고자가 연락처를 모르는 경우(4명), 현지 로밍이 안 돼 연락 자체가 어려운 경우(2명) 등도 포함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외교부 재외국민보호대책본부와 주프랑스대사관 비상대책반은 현재 연락이 닿지 않는 국민 13명은 물론, 추가로 접수되는 연락 두절 사례에 대해서도 안전 확인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현재까지 한국인의 사망, 부상 피해 여부는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 195-1. 3층. 뉴스엔뷰
  • 발행·편집인 : 전용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함혜숙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
  • 대표전화 : 02-2632-9688
  • 팩스 : 02-718-1113
  • 日本支社 : 81-6-6210-3609
  • 제보 : 02-2632-9688
  • 광고문의 : 02-6959- 3091
  • 기획 취재팀 : 02-6959-3092
  • 제호 : 뉴스엔뷰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43
  • 등록일 : 2012-10-26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420
  • 등록일 : 2010-11-18
  • 뉴스엔뷰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엔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bckr.net
ND소프트